Kakao Instagram Facebook NAVER 이웃 E-mail 구독

Asia | 아시아/Philippine | 필리핀
보홀 숙소 : 저렴하고, 깨끗한 선사이드 리조트
2015. 2. 23. 20:16

장기 여행자에게 적합한 아담한 리조트
주머니 가벼운 여행자도 충분히 누릴 수 있는 곳

 

 

이곳은 우리가 지난 밤 세상 모르고 골아 떨어졌던 선사이드 SunSide 리조트다.

사실은 이렇게 예쁘게 생겼었구나. 어제는 하루종일 비행기에, 배에, 오자마자 투어까지 했더니, 밤 10시가 다 되어 리조트에 도착하게 되었다. 둘러 볼 여유는 고사하고, 씻고 정신없이 자기에 바빴다는. 그래서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상쾌한 기분으로 방문을 박차고 나왔는데, 바로 이런 풍경이 눈앞에 펼쳐지는 게 아닌가. 푸른 하늘과 깔끔한 정원의 꽃들 그리고 작지만 여유로와 보이는 수영장까지. 

오오오옷! 자기야, 우리 휴가 왔구나아. ^____^

안그래도 커다란 내입이 헤벌죽 벌어졌다.

 

 

 

 

 

1  깨끗한 방은 기본

 

 

첫날은 리조트에서 즐길 시간이 별로 없어 보이길래 잠만자는 용으로 저렴한 2성급 숙소를 예약했는데, 이거 생각보다 훨씬 괜찮은걸? 저렴한 숙소라 다른 건 기대하지 않고, 무조건 깨끗하다는 리뷰가 있는 곳을 선택했다. 소규모 리조트로 주인이 직접 관리를 하는데, 독일인 부부가 소유하고 있는 곳으로, 친절하고, 깨끗하다는 평이 많더라. 물론 일하는 사람들이 청소를 하겠지만, 어쨌든 반듯하게 딱딱 각맞추는 걸 좋아하는 독일인이 주인이라니, 청결상태에 뭔가 신뢰가 가서 이곳으로 낙찰. 도착하자마자 방을 구석구석 둘러보니 그들은 역시 우릴 실망시키지 않았다. 창문틈으로 작은 개미가 조금 들어오긴 했지만, 열대 지방이니 어쩔 수 없으리라. 개미는 오키나와의 초대형 특급 리조트에서도 나왔는데, 뭐. 2성급 소형 리조트니 딱히 럭셔리한 방은 아니었지만, 크기가 꽤 크고, 깔끔, 시원하다. 특히 화장실이 새로 수리한건지 반짝 반짝 광이 날 지경. 

 

알로나 해변에서 툭툭으로 10여분 떨어져 있는 곳인데, 보홀섬에 장기간 휴양을 온다면 이곳에서 머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가격도 바로 이 방이 성수기엔 약 4만원, 비수기엔 약 3만 2천원으로 무지 저렴해서 부담이 없고, 유흥 시설에서 약간 벗어나 있어 밤에 조용하다. 20대때에는 밤에 신나게 파티하고, 노는 분위기가 좋았는데, 한두살 더 먹을 수록 밤엔 조용한 게 좋더라는. ^^; 그 외에도 훨씬 큰 가족 객실고 있고, 더 깔끔하고 고급스러운 원룸형 객실과 부엌이 있는 아파트형 객실이 있다. (성수기 기준 약 6만원-8만원 선)

 

 

2  수영장과 레스토랑

 

 

건물들은 원룸객실만 빼고, 모두 단층으로 부대시설은 레스토랑 겸 펍과 수영장이 전부 이다. 

레스토랑은 필리핀 스타일로 활짝 열린 테라스인데, 바다에서 떨어져 있음에도 화창한 햇살과 야자수 그리고, 수영장의 푸른 물빛 덕분에 꽤 휴양지 분위기가 났다. 이곳에서 아침과 오후 스낵, 저녁 등을 먹을 수 있고, 칵테일과 각종 음료로 분위기도 낼 수 있다. 아쉽게도 우리는 1박 후 바로 알로나 비치가의 리조트로 옮겨가는 바람에 칵테일 한잔의 여유는 느끼지 못했지만.

 

 

아침 식사는 단일 메뉴로 다음과 같다. (인당 약 6천원 / 7-10시)

차 또는 커피 2잔, 과일주스 1잔, 계란(프라이, 수란 또는 스크램블) 2개 또는 망고나 바나나가 든 팬케익 중 택1, 햄이나 베이컨 중 택 1, 오믈렛, 마멀레이드, 버터, 빵.

아니면 요청하는 필리핀 스타일 아침식사가 제공된다.

 

스낵메뉴는 오후 2시 30분 부터 서빙되고, 저녁은 바베큐 부페나 일반 부페로, 바베큐는 인당 약 1만2천원, 일반 부페는 인당 약 9천원 정도 이다. 필리핀 일반 음식점에 비하면 그리 싼건 아니지만, 알로나 비치가 관광지라는 점을 고려할 땐 괜찮은 가격이다.

 

 

정원에 들어서는 순간 이곳이 필리핀 스타일은 아니구나 하는 생각이 든다. 정말 모든 나무가 열맞춰 심어져 있으며, 깔끔하게 잔디가 깎여 있고, 나무나 꽃조차도 굉장히 정리 정돈이 잘 된 느낌이 들어 각잡는거 좋아한다는 독일사람의 위용을 제대로 느끼게 해 주었다. ^^;

 

 

수영장도 크진 않지만, 깔끔하고, 비치 의자도 넉넉하게 놓여 있어 아이가 있는 가족단위 여행객도 편하게 쉴 수 있겠더라.

 

 

 

 

 

물 좋아하는 우리, 수영장을 보자마자 뛰어들고 싶은 생각이 간절했지만, 우리는 아침 식사 후 다이빙 예약이 되어 있었다. 새벽부터 일어나 이곳에서 수영도 하고 했으면 좋았겠지만, 에이~극기훈련도 아니고, 휴가인데, 아침의 늦잠을 포기 할 순 없잔아?

꿀꺽. 아침식사를 하며 발가락이 이미 까딱까딱 물장구를 쳤지만, 물놀이는 진짜 바다에서 하는 걸로~

 

 

실제로 장기 투숙객이 많은 모양이다. 각자의 객실 앞 테라스에 앉아 신문도 보고, 느긋하게 햇살을 받으며 여유로운 것이 단기 여행자의 풍모는 아니다.

 

경비업체는 저먼 쉐퍼드. 독일인 아저씨가 주인인 리조트엔 개도 독일 개

 

전반적으로 꽤나 인상이 좋았던 곳으로 다음에 보홀 섬에 더 길게 여행을 가게 된다면, 부담없이 되돌아 가고 싶은 곳이다.

 

 

장점  깨끗하다. 수영장이 있다. 저렴하다. 주인과 종업원이 친절하다. 조용하다.
단점  알로나 해변에 가려면 10분 정도 툭툭 택시를 이용하거나 스쿠터를 빌려야 한다. (스쿠터 대여가능 1일 약 만원)
홈페이지  http://bohol-sunside-resort.com

 

 

       

기분좋은 보홀 숙소

2013.03.30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5.02.23 22:03

    오깨끗한 수영장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boksuni.tistory.com 복돌이^^2015.02.23 22:21 신고

    아앗...성수기에 도 4만원이라뉘...오옷...
    보홀도 정말 가보고 싶은곳인데...나중에 엄청 질문많이 해야 겠어요^^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 프로필사진

      훌륭하죠?
      요 방보다 시설 좋은 방은 5-6만원이고요.
      뭐 해변에서 조금 떨어져 있다는게 단점이지만, 스쿠터 일일 대여 만원이니까 이용해 보심 재밌을 듯 해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desert.tistory.com 소이나는2015.02.23 23:11 신고

    외관의 모습이 한국의 오래된 집 같이 보이네요 ㅎㅎ
    팔작지붕 형태도 그렇고 ㅋㅋ
    진돗개 대신 쉐퍼드가 있거. 열대 나무가 있다는 것이 좀 다른군요^^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15.02.24 10:19

    안녕하세요, TISTORY입니다. 이 게시글의 이미지가 2월 24일자 티스토리 앱 카테고리 배경이미지로 소개되었습니다. 항상 좋은 글과 사진으로 활동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프로필사진

      오마나, 감사합니다.
      티스토리님이 아껴주셔서 열심히 잠 안자고 쓰고 있습니다. ㅋㅋㅋ
      세상의 모든 나라를 들먹이는 날까지 열심히 달려 볼께요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0572.tistory.com 『방쌤』2015.02.24 10:52 신고

    오~~정말 휴가네요
    아직 쌀쌀한 한국의 날씨 때문인지 얇은 옷을 샤방샤방 차려입은 모습이 더 부럽네요. 배가 아야아야~~
    짱짱하게 빛나는 사진 속의 풀장으로 저도 그냥 퐉.. 다이빙 한 판 들이밀고 싶은 날입니다
    정신차리고 둘러보니 사무실이네요ㅡ.ㅡ;;

    • 프로필사진

      저도 옷 많이 껴입고 다니는거 거추장 스럽고 불편해서, 여름이 그리워요.
      여행갈때도 겨울엔 옷때문에 짐이 많아지고...
      여름나라가 그립습니다...근데, 오이군이 겨울 없는 곳에서는 살기 싫다고 ㅠ_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estherstory.tistory.com 에스델 ♥2015.02.24 11:09 신고

    열맞춰 나무가 심어져 있는 정원은 정말 각이 느껴집니다.ㅋㅋ
    깔끔하고 예쁜 리조트네요^^
    두 분의 밝은 미소가 담긴 사진이 참 보기 좋습니다.
    설 연휴 잘 보내셨는지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 프로필사진

      ^^; 그죠? 독일인의 깎은 듯한 정서가 묻어나는 정원이었어요.
      딱히 대단할 것 없는 곳이지만, 저렴한데, 깔끔해서 마음에 들었답니다.
      행복한 주말 되세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nimpopoyes.tistory.com 톡톡 정보2015.02.24 13:47 신고

    더도 덜도 말고 이런 곳에서 딱 하룻밤만 잤으면... ^^;;
    보는 것만으로도 좋네요.. 너무 좋네요^^

    • 프로필사진

      여긴 저렴하니까 한 2-3일 주무세요. ㅋㅋ
      딱히 별거 안하고 하늘보고, 누워있다 수영하고, 밥이나 먹고 막 이래도 힐링이 될 듯해요.
      아, 여름이 그립네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8910.tistory.com 여행쟁이 김군2015.02.24 16:40 신고

    와우! 너무 좋아보이는 곳에 다녀오셨군요~~^^
    기회가 된다면 한번 가보고 싶은 그런 곳이네요~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시길 바래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yun-blog.tistory.com 맛있는여행2015.02.24 21:00 신고

    정말 멋진 곳입니다.
    보홀섬의 아름다움은 익히 알고 있지만
    이렇게 사진으로 보니 너무나 아름답군요. ㅎㅎ
    잘보고 갑니다.
    편안한 시간 되십시요^^

    • 프로필사진

      전 보홀 섬이 이렇게 큰지 모르고 갔었어요. 4일갔었는데, 구석 구석 둘러보기엔 부족하더라고요.
      다음에 차도 렌트해서 천천히 북부까지 둘러 보고 싶더군요.
      참, 매력있는 섬이예요 ^^
      저 푸르른 발리카삭 섬에서도 좀 머물러 보고 싶고요.
      또 간곳에 다시 가고 싶어서 머릿속에 계획을 세우고 있어요.
      이러니 언제 안가본델 가나 싶어요. ㅋㅋㅋ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view42.tistory.com viewport2015.02.25 00:07 신고

    바로 이런 곳에서 조용히 지내다 왔으면 좋겠다 싶네요....
    설 연휴 잘 보내셨어요?

    • 프로필사진

      가격도 저렴한데, 장기 투숙객은 특별 가격이 적용되는 것 같더라고요.
      저도 한 한달 잠적하다 왔으면 좋겠네요. ㅎㅎ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ant-pia.tistory.com 담벼락지기2015.02.25 12:11 신고

    스쿠터 하나 빌려서 돌아다녀도 괜찮을 것 같은데요.
    리조트가 정말 예쁜데, 가격도 저렴하고...
    여행은 즐거웠나요? 저도 언젠간 한 번쯤 가야할텐데...

    • 프로필사진

      저는 스쿠터를 타 본적이 없는데, 동남아에서는 여행할 때 많이들 빌려서 다니시더라고요.
      저도 다음에 가면 용기내서 도전을 함 해볼려고요.
      가격도 하루에 만원, 자전거 대여료랑 같아요. ㅋㅋㅋ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jiguplanet.tistory.com 자판쟁이2015.02.25 18:06 신고

    가격이 참 착하네요.
    며칠 푹 쉬다오면 좋을 것 같네요.

    • 프로필사진

      그죠? 기특한 가격에 기특한 분위기~
      필리핀이 물가가 저렴하더군요.
      뭐 일급 리조트야 여기도 비싸겠지만, 리조트에서는 보통 잠만 자게 되니까 저는 조금 아깝기도 하더라고요.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walkview.co.kr 워크뷰2015.02.26 03:09 신고

    저도 가서 묵고 싶어집니다^^

  • 프로필사진
    익명2015.07.03 02:19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사진

      안녕하세요. 보홀여행 계획중이시군요.
      선사이드 리조트, 작지만 가격에 비하면 정말 깨끗하고, 쾌적한 곳이었습니다.

      1. 해변까지는 약 2km 떨어져 있습니다. 걸어도 되지만 날이 더울때는 30분 걷기도 힘들 수 있습니다. 트라이스클은 앞에 다니는 건 아니고, 리조트에 부탁하면 전화로 불러줍니다. 저희는 알로나비치까지 50페소 지불했어요.
      2. 마트는 주변에 없었던 것 같네요. 어차피 보홀엔 큰 마트 같은 건 없어요. 항구 주변에 작은 상점들이 있고, 알로나 비치 근처에 작은 시장같은게 있었네요.
      3.홈페이지에 투어는 인당인 것 같네요. 최소인원 4명 이하면 가격을 조정하겠다는 걸 보니 4명 보다 적으면 인당 가격이 올라가는 것 같습니다.
      4. 픽업은 항구까지 편도 500페소라고 나와있네요. 인당은 아니고, 예약한 방당이라고 써있습니다.
      5. 리조트에는 모기없었습니다. ^^ 단, 반딧불 투어나 로복강 투어 같은 걸 가시면 아무래도 정글이다보니 모기가 있을 수 있습니다. 퇴치약을 바르고 있어서 물리지는 않았지만, 바르는 방지약 같은 것 꼭 가져가세요.
      6. 그외에는 음...택시, 트라이시클, 작은 상점들 모두 카드는 거의 안된다고 보시면 됩니다. 현금 준비하세요 ^^
      다이빙 하신다면 저희는 알로나 해변가에 있는 보홀 펀 다이빙 센터에서 했는데, 친절하고 괜찮았습니다. 여기는 카드 되는데, 카드로 지불했을 경우 추가금 붙습니다.

      즐거운 여행되시기를 바랍니다. ^^

1 2 3 4 5 6 7 8 9